Home | E-MAIL | SITEMAP  
  운영자게시판 질문게시판(국악음반) 방명록 광고게시판 쉼터  
국악음반-업데이트 기준 | 출반현황 음반 구입처 안내 나의글들 정창관
2019년신보 | 2018 | 2017 | 2016이전 | 모든음반
음반 관련정보 외
국악음반 | 고전음악 | 별에 관한글 | 기타
운영자소개 | 나에 관한 기사들
 
 

음반명[부제포함] 어쿠스틱앙상블 재비 <재비모리>
음반 번호 MBMC-0523 , CD 1 매
제작 / 기획사 Mirrorball Music
발매 연도 2012
구 분 준국악반
분 류 창작기타
업데이트 일시 2012-11-10
비 고



 
어쿠스틱앙상블 재비 <재비모리>

1. 재비는 어디로 갔을까? 4:06
작곡:홍민웅.

2. 괜찮아요 6:08
작사.작곡:장태평.

3. 금다래꿍 4:52
작곡:홍민웅.

4. 재비모리(Title) 5:51 총 20:45
작사.작곡:홍민웅. 편곡:장태평.

* 연주:재비(리더.작곡.타악1:장태평. 대금:김범수. 가야금:조선인. 소리:오단해. 타악:이우성. 아쟁:고준형. 피리.대피리:심재근. 해금:김동건. 피리.태평소:김현. 타악:이정호. 작곡.건반:홍민웅)
 
* 11명으로 구성된 국악 어쿠스틱앙상블 재비의 첫번째 싱글앨범이다. 해설서 보통이고 영어로 번역되어 있다.(2012.11.10)
 
* 홍보글에서 :

[재비]의 음악은 거꾸로 흐른다!

‘재비’의 음악은 대세의 흐름에 거슬러 거꾸로 흐르고 있다. 요즘 활동하고 있는 창작 국악팀들의 무대는 전자 사운드와 어쿠스틱 사운드가 혼재되어 있다. 전통악기에 드럼세트, 베이스기타가 없는 무대는 찾아보기 힘들 정도로 의존도가 높다. 밴드악기와의 조화가 음악을 더욱 풍성하게 만들고 그러한 구성으로 음악을 만드는 것이 보다 쉽기 때문이다.

하지만 ‘재비’의 음악은 우리 악기와 장단, 선율을 무기로 우리문화를 세계에 녹여내기 위해 끊임없이 고민하고 도전하며 대세의 흐름에 거슬러 거꾸로 올라가고 있다. 보다 쉽고 편한 구성을 스스로 피하고 우리 악기만을 가지고 무대를 꽉 채우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어쩌면 미련스럽기도 한 [재비]의 음악은, 무분별한 전자사운드로 무장한 국악계에 ‘젊은 국악이 나아가야 할 비전’을 당당히 제시하고 있다.

젊은 국악의 비전을 제시하는 국악그룹 ‘어쿠스틱 앙상블 재비(Acoustic Ensemble Jebi)’의 첫 미니앨범 “재비모리”가 오는 10월 10일 발매된다.

팀 이름 ‘재비’란 우리음악에서 악기를 연주하거나 노래를 부르고 춤을 추는 전문 예술인을 지칭하는 순 우리말로서, 우리음악으로 공감대를 형성하며 함께 즐길 수 있는 무대를 꿈꾸는 11명의 남자 재비들로 이루어져 있다.

“재비모리”에 수록된 곡은 총 4곡으로 지난 2011년, 국내 최대 규모의 국악 창작곡 개발 프로젝트인 ‘21c 한국음악프로젝트’에서 대상을 받은 작품인 [재비모리]와 함께 [재비는 어디로 갔을까?], [금다래꿍], [괜찮아요] 등 재비의 음악을 엿볼 수 있는 대표 곡들로 구성되어 있다.

이번 미니앨범은 2009년 팀 결성 이후로 꾸준한 공연과 다양한 무대 경험들을 바탕으로 대중에게 비교적 산뜻하게 다가갈 수 있고, '재비'의 다양한 색깔을 보여줄 수 있는 곡들을 선별하여 구성하였다.
Best viewed with MS Explorer 5 at 1024x768 * Copyright ⓒ 2000 Changkwan Jung. All Rights Reserved.